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기초연금을 위한 안타까운 선택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나쁜 수면자세가 척추건강을 해친다

  “선생님. 어제 자고 일어났더니 허리가 너무 아픈데요. 어제 분명 아무 것도 안했거든요.”
병원에서 치료를 하다보면 자고 일어나서 아프다는 환자들을 많이 본다. 그 중에서 일을 정말 안했는데 아픈 사람들은 억울하다고도 한다. 이런 사람들은 한번 자신의 잠자는 자세를 신경 써볼 필요가 있다. 앉아서 일하는 사람들이 육체노동한 사람보다 디스크가 잘 생긴다고 지난 칼럼에서 밝혔듯 우리 몸은 움직일 때 뿐 아니라 가만있을 때도 무리가 갈 수 있다. 환자는 아무 것도 안했다지만 사실 아무 것도 안한 것은 아니다. 만일 자는 동안 목이 돌아간 채로 잤다면? 골반이 틀어진 채로 잤다면? 수면 중 나쁜 자세가 원인이 되어 아픈 사람들은 생각보다 많다.
그래서 도수교정치료가 들어갈 때 필자는 첫째날 반드시 자세에 대해서 강조를 한다. 병원에서 아무리 잘 치료를 해줘도 본인이 자세를 스스로 고치고자 하는 노력이 없다면 사실 교정치료는 비싼 돈만 들일 뿐 소용이 없다. 서울대 출신 과외선생을 붙여도 학생이 공부를 안 한다면 성적이 오를 수 없는 것과 같다. 병원에서도 마찬가지다. 환자가 함께 나으려는 노력을 해야 몸을 고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예전에 바르게 걷는 법과 자신에게 맞는 신발 고르는 법을 알렸는데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이 자세 교육이다.
사람이 취하는 자세는 세 가지 범주 밖에 없다. 서있는 자세, 앉아있는 자세, 누워있는 자세이다. 이 세 자세에서 모든 다양한 체형, 꼴이 나온다. 이번 시간에는 이 중 누워있는 자세. 즉, 수면자세가 몸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자. 아래 그림을 보자. 혹시 자기의 잠자는 자세가 여기에 포함이 되는가? 그렇다면 당신의 척추골반은 조금씩 문제가 있을 수 있다. 그림 모두가 안 좋은 수면 자세이기 때문이다. 만일 똑바로 누웠는데 한 다리가 바닥을 향하고 다른 다리가 천장을 향한다면 100% 문제가 있다 봐도 무방하다. 특히 아래 그림 중 가장 위험한 자세는 한쪽 발목이 다른 쪽 발목 위로 올라간 자세인데 이 경우 골반뿐만 아니라 발목, 무릎, 고관절까지 함께 틀어지기 때문에 만일 자신이 눕거나 바닥에 앉아있을 때 이 자세를 취한다면 반드시 풀어주기 바란다. 그리고 되도록 척추건강을 위해서 수면 시 다리 베개를 마련해 두는 것이 좋다. 베개를 무릎 밑에 받치는 것만으로도 디스크 압력을 줄여주고 또한 다리가 틀어져 골반이 비틀리는 것을 어느 정도 방지해 줄 수 있다. 그리고 여성의 경우 골반이 넓기에 옆으로 잘 때 척추가 휘어진 채 자는 모양이 되기에 주의하는 것이 좋다. 옆으로 눕지 않으면 잠이 안 온다는 분들이 있는데 이 경우에도 무릎 사이 혹은 무릎 아래에 베개를 두어 최대한 휘어지는 각도를 줄이는 것이 좋다. 자고 나면 아프다는 분들. 오늘부터 내 자세에 한번 더 관심을 가져 나쁜 습관은 고칠 수 있도록 노력해보자.
체형교정 상담 및 건강강좌 문의 : 010-2653-7573
한양신통의원 물리치료실장 오재호

2016년 03월 17일 11시 05분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