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노인 가구 화재예방, 우리의 관심이 필요할 때
현재 우리나라는 빠른 속도로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었고, 고령화 사회로의 진입기간 역시 다른 나라보다 빨라 상대적으로 화재에 취약한 노인 가구에 대해 예방대책을 마련해야 한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항일 독립만세운동 기념조형물 건립 추진을 찬성하면서

제234회 사천시의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에서 김여경(자유한국당·비례대표)의원의 발언은“100년 전 우리 사천시는 경남지역에서 가장 치열하게 항일독립운동을 전개한 지역입니다. 그러나 정부포상이 추서된 항일투사 강금수 선생을 비롯한 일부 몇 분만 서훈을 받았을 뿐 아직도 많은 분들이 서훈을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이 항일운동 열사 분들의 업적을 기리기 위한 상징 기념물이 분산되어 있어 우리 시민들조차 항일독립만세운동이 우리 지역 어느 곳에서 일어났는지 모르고 있습니다.
우리 고장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시 차원에서 이 열사 분들의 이름과 항일운동 업적이 기록된 기념조형물 설치를 추진해 줄 것을 간청 드립니다.”라고 5분 자유발언을 했다.
본지 1286호(2019.6.13) 3면에 사천의 역사 인물(4) 효당 최범술 스님. 1291호(2019.7.18) 3면에 사천의 역사 인물(6) 후암 장태영 선생의 우리 지역의 항일 투사들을 본지에 게제 한 것을 보았다.
3.1운동 지도자들의 후손들에게 “사천지역에 독립운동 100주년 기념상징물을 세워, 후손들에게 독립 운동가들의 정신을 물러 줄 수 있도록 했으면” 하는 말을 들었다.
사천문화원에서 발행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사천 항일독립 운동사(2018.12월. 주필: 추경화. 집필위원: 김진환, 장병석, 공대원)에 의하면 우리 지역에서도 1919년3월13일사천시 곤양면 송전리 출신 김진곤(金鎭坤)외 4명이 태극기를 흔들며 곤양일원에서 시위함으로서 서부경남에서 최초로 만세를 고창(高唱:큰소리)한 역사로 기록된다. 당시 서포면 맥사리 출생 경기고등 보통학교4학년 재학중인 최원형 학생은 3.1운동이 서울에서 처음 일어나 시위에 참가하여 독립 선언서를 간직한 채 고향으로 내려와 해인사 지방학림의 학생이던 효당 최범술 등에게 전달하여 독립운동을 벌여 옥고를 치렀다. 한편 최원형으로 부터 독립선언서를 전달받은 효당 최범술은 동학들과 같이 선언서 10.000여 매를 인쇄하여 경남 서부지역에 배포하고. 송지황. 신영범의 집에서 태극기 수백 매를 만들고 임응주. 송찬홍. 이주효. 송수안. 박우미동등과 함께 주동하여 서포. 곤양 등지의 3.1독립운동 시위가 경남 서부지역의 시발점이 되었다.
이들은 진주의 천도교인들과 수시로 연락하며 시위를 했으며, 해인사 지방학림 학생 효당 최범술은 스님 등에게 전하여 독립운동을 전개하여 서부경남에서 최초로 시위를 기록했다.
1919년 3월13일의 곤양의거는 진주 의거보다 5일간, 사천읍 의거보다 8일간이나 앞선 의거로 기록했다.
근대 문화재로 기록된 <하동독립선언서>도 사천시 곤명면 정곡리 출생 이범호 선생이 대표자 가운데 들어가 크게 활약한 기록이 있어 우리 사천이 항일의 고장이다.
사천지역에서 3.1독립운동의 봉화가 불꽃처럼 전파된 일은 천도교 사천교구 책임자였던 후암 장태영 선생(향촌동 모전 마을 출생. 본지 1291호)으로부터 시작 되었다.
또한, 남양면 박종실 선생도 진주의거 주동자인 강달영, 박진환 등을 만나 <독립선언서>를 가져 왔다.
사천읍 의거는 황순주, 박기현, 김종철 등은 진주로 가서 3월18일부터 일주일간 3만 여명의 군중이 참여한 것을 보고 강대창(축동면)을 만나 의거를 약속하고 사천읍에서 임순백, 윤수상, 김성언 등과 사천공립보통학교의 졸업반 학생 이윤조 등을 만나 졸업식이 끝나면 의거하기로 했다.
우리 사천의 독립운동 투사들의 활동이 서부경남에서도 제일 처음 독립만세를 불렀는데 100년이 지난 지금까지 독립만세운동 조형물하나 없는 우리 지역에 올해 광복절에는 못하더라도 범시민운동으로 추진하여 “항일독립운동 조형물 설치 추진 위원회”를 구성하여 항일독립운동에 참여 하신 순국열사님들과 유가족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갖도록 하자.

사천향토사연구회 회원
전 사천시의회 부의장 이종범

2019년 08월 08일 11시 14분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