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박재삼, 최송량, 그리고 우보(牛步) 박남조
경남 사천 혹은 삼천포 지역의 정신문화의 상징처럼 된 시인은 박재삼이다. 그의 시세계는 한국의 시조 전통이나 가난과 고통으로 점철된 우리민족 정서인 恨의 감수성에 닿아 있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위암과 대장암 위·대장 내시경 통한 암 조기발견 중요

국내에서 발생하는 암 발병률 중 위암과 대장암은 1, 2위를 다투고 있다.
하지만 위와 대장에서 발생하는 암은 이미 진행됐거나 다른 장기로 전이되기 전까지는 무증상이 대부분이기 때문에 자각하기 어렵고, 특히 40대 이후가 되면 발병률이 높아지기 때문에 정기적인 내시경 검사를 통해 증상을 파악해야 한다.
위암과 대장암은 조기 발견이 중요하다.
위암과 대장암은 조기에 발견해서 치료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위ㆍ대장 내시경 검사는 40대 이후부터 정기적으로 받아야하며, 가족력이 있는 사람일수록 미리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현재 우리나라는 만 40세 이상 나이 대를 대상으로 2년마다 검사를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지만, 부모나 형제 등 가족 중에 위암이나 대장암을 앓고 있는 환자가 있을 경우, 시기를 앞당겨 내시경 검사를 받아야 한다.
가족력과 증상, 생활습관
위암과 대장암은 가족력이나 나이와 상관없이 식욕 및 체중 감소, 검은 대변이 나오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면 내시경 검사를 진행해야 한다.
만약 일반 내시경 검사가 부담스러운 경우라면 보호자를 동반하고 수면 내시경 검사를 진행할 수 있다.
현재 수면 내시경은 한 번의 수면으로 위와 대장 내시경을 동시에 진행할 수 있다.
해당 암을 예방하기 위해선 맵고 짠 음식을 섭취하지 않아야 하고 과도한 음주도 피해야 한다. 위ㆍ대장암은 주로 올바르지 못한 생활습관으로 발병할 수 있기 때문에 생활 습관을 개선하고 복통이나 소화불량, 복부 팽만감 등의 증상이 오랜 시간 지속될 경우에는 연령대와 상관없이 위ㆍ대장 내시경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다.
조기 진단과 치료가 최선의 예방법
어떤 질병이든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빠른 진단과 발견은 육체적, 경제적 고통이 반감된다는 것. 특히 조기 진단과 치료가 최선의 예방법이자 치료법인 만큼 정기적으로 내시경 검사를 받음으로써 위ㆍ대장암을 예방할 수 있다.
안전한 내시경 검사를 위해선 소화기내과 전문의, 첨단 내시경 장비, 철저한 내시경 장비 소독을 위해 내시경 소독기를 갖추고 있는지를 확인할 것을 권장합니다.

소화기내과 전문의 삼천포서울병원 부원장 오홍권

2020년 08월 27일 10시 53분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