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울릉도를 다녀와서
말로만 들어왔던 경상북도 울릉도에 드디어 왔구나! 망망대해바다 가운데 서 있는 느낌이다. 이리가도 바다, 저리가도 바다다. 한번 해가 뜨면 하루종일 하늘 가운데 꼼짝 않고 떠 있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경남도, 홍콩서 618만달러 농·식품 수출 계약

경남도는 지난 8~10일 3일간 홍콩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홍콩 건강박람회에서 수출협회·수출업체와 시장개척 활동을 펼쳐 기능성 식품과 신선 농산물 등 총 618만달러어치의 농·식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도내 11개 농·식품 제조업체들이 참여했다.
참가업체들은 건강에 관심이 높은 현지인들에게 기능성 건강식품 시음·시식으로 제품 특성과 기능성을 설명하고 조리법 등 우리음식 문화도 함께 전해 현지 바이어의 수출계약을 유도했다.
관람객들은 삼계탕 재료, 여주차, 쑥 가공품, 황칠 가공품 및 뽕소금 등 한약재를 이용한 건강관련 제품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특히 식사대용의 생식 제품 등 간편 즉석식품의 인기가 높았다.
경남도 참가단은 홍콩 총영사관과 한국농수산식품(aT) 홍콩지사를 방문해 홍콩 식품시장 특성과 중국·동남아 진출 방안과 우수바이어 발굴 및 제품홍보 지원 등을 통해 경남 농식품 수출 확대를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경남도 서부권지역본부장은 “홍콩은 농·식품의 90% 이상을 수입에 의존하는 시장으로 신선 농산물과 건강식품 위주로 체계적으로 공략해 도의 주력 수출시장으로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8년 06월 14일 10시 49분 / 경제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