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질서는 편하고 자유롭고 아름답다
질서는 우리가 지켜야할 가장 기본적인 사회 규칙이다. 그런데 이러한 사회 질서가 제대로 지켜지지 않고 있다. 현대 사회는 마치 복잡한 기계와 같아서 개인이 독립해서 살기 보다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경남 재배면적 벼 0.5% 고추 10.5% 증가

올해 경남지역 벼·고추 재배면적이 지난해보다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일 동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2019 경남 벼·고추 재배면적’에 따르면 벼 재배면적은 6만 5983㏊, 고추 면적은 2237㏊로 조사됐다.
벼 면적은 지난해 보다 302㏊(0.5%)로 소폭 늘었다. 시설작물의 연작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대체 재배로 증가했다.
고추 면적은 213㏊(10.5%)가 늘었다. 지난해 출하기 가격이 상승한데다 마땅한 대체작물이 없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조사는 동남지방통계청이 2019년 7월 1~20일 표본조사를 통해 추정한 잠정치다. 확정면적은 생산량조사 결과 공표된다.

2019년 09월 05일 10시 49분 / 농어업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