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사천이 사라진다
김영삼 대통령 시절인 1995년 삼천포와 사천이 통합되어 삼천포라는 지명은 지상에서 사라졌다. 하지만 아직 삼천포는 건재하다. 지명이 사라진다고 도시가 없어지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 지역 경제를 위해 상반기 2,837억 원 신속 집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영향으로 전국적인 경기가 침체되고 있는 가운데 경기활성화를 위해 사천시가 상반기 경기 활성화 대상사업에 대한 예산을 빨리 집행하기로 했다.
사천시는 최근 지역경제 안정화를 위하여 상반기 신속집행 관계부서 담당자 회의를 시청 대강당에서 갖고 상반기 내 대상예산 4,728억 원의 60%인 2,837억 원을 신속집행 목표액으로 정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제고를 위하여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경기침체 위험이 상존하고 있는 상황에서 경제 성장둔화 극복을 위한 자치단체의 적극적 역할 강화를 당부하고,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고 국민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일자리 및 투자소비 사업의 신속한 재정 집행을 강조 한 것이다.
시는 이를 위해 최재원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 추진단을 구성, 부서별 유기적 협조체제를 구축하여 신속집행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수시로 집행상황 점검 모니터링 및 현장 방문 등을 통하여 신속집행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다.
최재원 부시장은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지역경제가 위촉되지 않도록 신속집행에 더욱 신경 써 줄 것”을 당부하였다.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0년 02월 13일 10시 57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