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와룡산이 신음하고 있다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사천의 나무와 숲 여행을 떠나다

  사천시 청소년수련관(사천시 복지·청소년재단) 소속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지난 18일 사천 마을 숲과 보호수, 노거수를 찾아 떠나는 주말체험활동을 가졌다.
이번 주말체험활동은 사천환경운동연합회와 연계해 진행한 것으로 ‘사천의 나무와 숲’이라는 주제로 떠난 여행이다.
이날 방과후아카데미 청소년들은 사천시 동림동 팽나무를 비롯해 곤명면 천연기념물 비자나무의 소소한 이야기와 역사를 배웠다.
그리고, 사천 8경 중 하나인 천년고찰 다솔사의 역사와 만해 한용운의 독립운동, 현대소설가 김동리의 순수문학과 신인간주의 문학사상에 대한 이야기도 들었다.
방과후아카데미 청소년들은 “더운 날씨 때문에 힘들었지만, 자연과 어울리면서 즐거운 마음이 더 컸다”며 “400년이 넘는 팽나무와 곤명면에 성이 있었다는 이야기 등 잘 몰랐던 것을 알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방과후아카데미는 방과 후에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초5~중3학년)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운영하고 있다.
운영시간은 평일 기준으로 초등학생 15시 30분부터 19시20분까지, 중학생 16시 30분부터 20시20분까지이고, 학습 및 체험활동, 저녁식사, 귀가차량 등을 지원한다. 토요일은 다양한 체험활동도 운영된다.
자세한 내용은 사천시 청소년방과후아후아카데미로 문의하면 된다.

2022년 06월 23일 10시 04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