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여성들의 건강을 위협하는 “유방암과 자궁경부암” 건강검진으로 예방
대표적인 여성암으로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유방암과 자궁경부암”이 있다. “유방암과 자궁경부암” 검진은 공단건강검진에 포함되어 국가적인 차원에서 지원하고 있다. 여성들의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4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시행

사천시는 불법 주·정차 관행 근절을 위해 지난 1일부터 ‘4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시행한다.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는 주민이 신고요건에 맞추어 안전신문고 스마트폰 앱을 통해 신고하면 단속공무원의 현장 출동 없이도 과태료를 부과하는 제도를 말한다.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은 ▲소화전 주변 5m 이내 ▲교차로 모퉁이 5m 이내 ▲버스정류소 10m 이내 ▲횡단보도 위나 정지선 침범 구역이며 신고방법은 행정안전부 ‘안전신문고 앱’을 이용한다. 동일한 위치에서 위반지역과 차량번호가 식별 가능하고 촬영시간이 표시되어 있는 1분 이상 간격으로 촬영한 사진 2장을 신고하되, 교통법규 위반사실 적발로부터 3일 이내에 신고하여야 한다.
시 관계자는 “불법 주·정차는 운전자와 보행자의 시야를 방해해 교통사고를 유발하고 소화전을 가로막아 소방 활동에 지장을 줘 화재피해를 키우기도 한다”며 “절대 금지구역 안에 불법 주·정차하는 것은 타인의 안전을 해치는 위험한 행동이라는 인식이 자리 잡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2019년 05월 09일 10시 53분 / 사회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