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 이용 수돗물 안심하고 드세요
우리나라는 건강하고 깨끗한 수돗물이 공급됨에도 정수기, 먹는 샘물 등을 찾는 이가 적지 않아 사회, 경제적비용을 지불하고 있다. 이에 수돗물 전문 공급기관인 한국수자원공사 경남서부권관리단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공군 제3훈련비행단 역대 최장 22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 수립

  공군 제3훈련비행단 213비행교육대대(이하 213대대)가 지난 7일(목) 22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을 수립했다. 이는 단일대대가 달성한 역대 최장시간의 무사고 비행기록이며, 세계에서도 유래를 찾기 어려운 수준의 대기록이다.
이번 기록은 1983년 8월 30일부터 현재까지 약 34년간 T-37 항공기와 KT-1 항공기를 운용하며 이뤄낸 성과다. T-37 항공기가 12만 3천 시간 무사고 비행을 달성한데 이어, 2004년 5월 국산 훈련기 KT-1을 도입한 이래 9만 7천 시간을 사고 없이 비행했다.
213대대가 사고 없이 비행한 시간을 거리로 환산하면 약 9,500만km에 달한다. 이는 지구에서 달을 125번 왕복할 수 있는 거리다. ※지구-달 사이의 거리를 약 38만km로 계산하였음.
213대대는 정예 조종사 양성을 위한 비행교육 과정 중, 국산항공기 KT-1 훈련기를 운용하는 기본과정을 맡고 있다. 기본과정에서는 학생 조종사들이 첫 단독비행을 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213대대가 완벽한 비행훈련과 더불어 선제적 안전관리 능력을 입증했다고 볼 수 있다.
또한 국산 기술로 개발된 KT-1 시뮬레이터와 3D 디브리핑 시스템도 주목할 만하다. KT-1 훈련기의 특성을 고려한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3훈비 비행훈련시스템은 학생 조종사들의 교육효과를 높여 이번 대기록 수립에 일조했다.
무엇보다도 조종사와 정비사가 이뤄낸 팀워크가 이번 기록수립의 일등공신이다. 213대대 조종사들과 213정비중대 정비사들은 제반 비행안전 요소들을 종합적으로 통제ㆍ관리하며 총화적 안전관리를 확립했다. 또 매월 항공기 결함분석회의를 통해 비행 안전 아이디어를 함께 공유하고 소통하며, 비행안전에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제213비행교육대대장 최철호 중령은 “현장중심의 선제적인 안전관리를 토대로 대대원이 일치단결하여 완벽한 임무수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대대의 전통인 무사고 기록을 이어가는 동시에 국가 영공수호에 앞장서는 정예 조종사들을 양성하는데 전력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2017년 09월 14일 10시 20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