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위기 속에 빛 나는 K-통계 우리 모두의 힘으로
올해는 코로나19라는 전염병으로 평생 경험해 보지 못했던 전대미문의 일들을 경험한 것 같다. 온라인 교육, 재택 근무 등 과거에는 먼 미래의 일로 생각했던 일들을 현실에서 바로 체험하게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 2019 민원서비스 전국 종합평가 최우수

사천시가 지난해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사천시는 23일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2019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대통령표창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시는 그러나 2018년도 관내에서 발생한 산업재해건으로 인해 대통령표창이 아닌 행정안전부 장관 표장을 받는 아쉬움에 그쳤다.
이 포상은 2019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가 등급’을 받은 28개의 우수기관에게 대통령표창 2곳, 국무총리 4곳, 장관표창 22곳에 주는 것으로 사천시는 민원서비스 수준 향상과 민원만족도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대통령 표창에 선정되었다.
하지만 행안부에서 조회한 대통령 표창 및 국무총리 포상 제한규정에 2018년도 사천시에서 발생한 일용근로자의 산업재해 1건 발생이 대통령 표창 추천제한 사항에 해당되어 부득이하게 대통령상을 받지 못하고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받게 되었다.
대통령상 표창 인센티브가 4억5천만 원이나 사천시는 행정안전부 장관상으로 5천만 원의 인센티브를 받게 되었고, 개인상도 국민권익위원장상 1명으로 만족해야 하는 상황이 벌어진 것이다.
사천시는 전 직원과 시민이 함께 노력하고 협업한 결과로 전국에서 최고의 점수를 받고도 민원서비스와는 전혀 관련 없는 일시적 추진사업인 산림병병충해 방제단 안전사고 때문에 대통령상을 받지 못하게 된 것은 공무원 사기진작과 일하는 분위기 차원에서 잘못 규정된 사례라고 지적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제한사항에 걸려 대통령상을 못 받았을 뿐 실질적인 평가 결과는 사천시가 전국에서 최우수기관인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라며, 앞으로도 자부심을 갖고 민원서비스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히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하였다.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0년 03월 26일 10시 48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