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척추 건강을 위해 앉을 땐 등을 제대로 펴자
앉는 자세를 바꿔야 건강해진다는 내용을 주제로 다리 꼬고 앉는 자세의 문제점과 해결책을 지난 시간에 다루어보았다. 이때 다리를 꼰 것이 골반만 틀어지게 했다면 반대편으로 꼬는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경남도의회 의장단 주요사업장 현지의정활동 펼쳐

  경상남도의회 박동식 의장을 비롯한 부의장, 각 상임위원장 등 의장단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2일간 하동 진교~노량간 4차로 확·포장 공사현장과 남해 다이어트보물섬 조성현장, 사천 바다케이블카 공사현장 등 주요 사업장을 방문하는 현지의정활동을 전개했다.
첫 방문지인 진교~노량간 확·포장 사업은 총사업비 978억원(지방비 100%)을 투입하여 오는 2018년 12월 완공 예정으로 공사진행 과정에서 발생하는 각종 민원에 대한 해결책을 모색하고, 차질 없는 사업추진을 주문했다.
두 번째 방문지인 남해 다이어트보물섬 조성은 사업비 225억원을 투입하여 오는 2019년 완공예정으로 미조면 조도와 호도에 다이어트센터, 치유의 숲, 스카이워크, 탐방로 등을 조성하게 된다.
이에 따라 의장단에서는 실시설계 용역에서 사업착수 및 시설물 운영 등에 대한 전반적인 현황을 보고받고 차질 없는 사업 추진을 통해 향후 이 곳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힐링 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마지막 방문지인 사천 바다케이블카 사업은 총사업비 598억원이 투입되어 내년 1월 시험운행할 예정이며, 7월 현재 65%의 공정율을 보이고 있다.
의장단은 공사 진행 상황을 청취한 후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명품 케이블카 건설을 통해 경남의 새로운 관광거점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의장단은 현지의정 활동을 마친 뒤 하반기 의회운영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내년 지방선거로 인한 의정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힘써 나가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 했다.
박동식 의장은 “이번 현지의정 활동은 정부의 내년도 예산에서 사회간접자본(SOC)사업 예산이 20% 축소된 데 따른 도의회 차원에서 고민을 해 보기 위해 계획되었으며, 앞으로도 도내 각종 사업현장을 방문하여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이를 의정활동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2017년 09월 14일 10시 23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