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통계로 보는 인구와 미래 변화
1950년 25억명이던 세계인구는 37년 후인 1987년 2배(50억명)를 넘고, 또 30년이 지난 현재는 3배(75억명)를 넘었다고 한다. 한때 우리는 지구 인구폭발로 인해 식량부족 등의 재앙이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사천시, 유사·중복 업무 처리부서 일원화

  사천시는 8월부터 소관 부서가 명확하지 않아, 업무를 서로 미루거나 소극적으로 처리해 왔던 공직자들의 안일한 근무형태를 완전히 뿌리 뽑겠다는 취지로 종합컨트롤 타워를 구성하고 15개 분야 유사 업무에 대해 총괄 부서를 지정, ‘시민이 먼저인 시민중심 행정업무를 처리한다.’고 밝혔다.
시가 이번에 시행하는 종합컨트롤 타워 구성 계획에 따르면 현재 컨트롤 타워가 없어 행정의 사각지대가 발생하고, 행정처리 소요시간과 비용이 증가하여 시민들로부터 행정 불신의 원인이 되고 있는 것을, ‘사천시 적폐청산 1호로 규정’하고, 민원사무, 도로정책 등 9개 분야에 컨트롤 타워를 지정·운영토록 하였다.
또한 지정된 업무 중 소관부서에 논란이 있어왔던 노점상관리, 공중화장실 관리 등 6개 분야는 명확하게 소관부서를 지정하여 시행하도록 규정함과 동시에 컨트롤 타워 운영체계를 수립하고 ‘업무 소관부서 지정·결정 지침’을 마련하여, 사각지대 업무 발생 시 즉각적인 결정과 시행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사천시는 그동안 민선 6기 송도근 시장 부임 후, ‘시민이 먼저입니다’ 라는 시정지표 아래 시민 시장실 운영, 시민대토론회 개최, 시민·사회단체 및 각종 조직·단체와 간담회 등을 통해, 업무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양방향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시민 여론을 적극 반영하여 이와 같은 결정을 하였다고 밝혔다.
한편 시 관계자는 “이번 종합 컨트롤 타워 지정·운영을 통해 시민과 행정이 동반성장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2017년 08월 10일 11시 08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