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사천을 대한민국의 씨애틀로 만들자
어제도 오늘도 대한민국의 정치는 정쟁은 치열하게 경제는 대충이다. 많은 시민을 만나보면 살기가 너무나 어렵고 힘들다며 이렇게 간다면 대한민국이 어떻게 될까 염려스러운 목소리를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향촌동 폐기물처리시설 주변 주민참여형 태양광발전사업 협약 체결

  사천시는 지난 7일 오후 2시 사천시청에서 폐기물처리시설의 주변지역 주민참여형 태양광발전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에는 사천시(시장 송도근), 향촌동 주민대표(통장협의회 회장 강종두), 경남개발공사(사장 이남두), 한국에너지공단 경남지역본부(본부장 배상석)가 함께 했다.
이번 사업은 사천시 사등동 일원 사용종료 사등매립장의 유휴부지 12,000㎡에 17억 원을 투자하여 1,000kW급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한 △사천시는 사업부지 임대 및 발전사업 인·허가 등 행정지원 △경남개발공사는 사업자금 투자 및 사업시행·운영 △한국에너지공단 경남지역본부는 신재생에너지의무할당제(RPS) 제도운영과 관련 정책지원 △향촌동 주민은 금융상품을 통한 사업자금 투자로 이번 사업에 참여하기로 했다.
특히 이 사업은 경남 최초로 주민들이 채권펀드에 투자하여 설치금액의 20%의 지분을 갖고 발전수익을 18년 이상 함께 공유하는 민간-공공 상생모델로 그 의미가 크다.
이에 따라 사업시행자인 경남개발공사가 타당성 검토 및 기본설계 용역을 실시하여 그 결과에 따라 본 사업이 구체화 될 전망이며, 향후 향촌동 주민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하여 금융상품 모델에 대한 주민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한편 향촌동 일원은 폐기물처리시설과 발전소, 조선소 등 산업시설이 집적화되어있어 주변지역 주민들이 생활에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사천시는 “환경시설 주변지역 주민을 위한 특화사업으로 시행될 이번 사업이 정부의 3020 재생에너지 정책과 더불어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할 것을 기대하며,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무엇보다 향촌동 주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2019년 03월 14일 10시 30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