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통계로 보는 인구와 미래 변화
1950년 25억명이던 세계인구는 37년 후인 1987년 2배(50억명)를 넘고, 또 30년이 지난 현재는 3배(75억명)를 넘었다고 한다. 한때 우리는 지구 인구폭발로 인해 식량부족 등의 재앙이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국내 소비자가 친환경농식품 사는 이유는?

소비자들은 ‘안심·건강에 대한 관심’ 때문에 친환경 농식품을 구매하지만 가격부담으로 구매하지 않는 경향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13일 농림축산식품부가 전국 만 25세 이상 여성 12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친환경농식품 소비자 태도조사’ 결과를 보면 응답자의 91.1%는 본인이 직접 농식품을 구입했으며, 연령·소득이 높을수록 직접 구입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만25~29세’의 직접 구입 비율은 가장 낮아 73.5%로 조사됐으며, ‘만60세 이상(97.5%)’과는 24.0%의 차이가 났다.
연령대와 가구소득이 높을 수록 친환경농식품 구매 경험이 높고, 월 2회 이상 구입 경험자가 절반 이상(52.1%)으로 조사됐다.
국내 소비자들의 경우 친환경농식품은 안심·건강을 위해 구입하는 경향이 강하고, 미구입 이유는 높은 가격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됐다.
조사대상자 중에서 구입하고자 하는 친환경농식품이 없어 구매하지 못한 비율도 23.7%로 조사됐다. 친환경농식품 구매가 불가능할 경우 ‘일반품목으로 대체하지 않는다’고 응답한 비율은 2.1%에 불과해 안정적 물량 공급 필요성은 커지고 있다.
선호하는 친환경농식품 구입처는 대형할인점으로 나타났는데, 직접 보면서 고를 수 있고, 다양한 품목단위와 지속적(안정적) 공급이 이뤄지는 장점 때문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따라 다양한 품목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친환경농산물 산지 생산·유통조직 육성정책 강화 필요성이 제시되고 있다.

2017년 02월 16일 11시 00분 / 경제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