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어르신의 일상, 기초연금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공공기관·종교시설 등 “사천 안심콜” 확대 운영

  사천시가 ‘사천 안심콜’을 시청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비롯한 공공기관, 공공시설, 종교시설 등 450여 곳에 추가로 도입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사천 안심콜’은 코로나19 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식당·카페, 노래연습장 등 중점관리시설 위주로 도입했던 출입관리 서비스이다.
전화 한통으로 출입관리가 가능한 ‘사천 안심콜’ 서비스는 시설별로 부여된 고유번호로 전화를 걸면 자동으로 출입등록이 완료된다.
그리고, 통화기록은 4주 후 자동으로 삭제되며 코로나19 역학조사에만 활용하고, 통화당 4.82원의 통화료는 시에서 전액 지원한다.
특히, 사천 안심콜은 당초 3개월로 시범운영할 예정이었지만, 업소와 방문객들의 호응도가 높아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사천 안심콜 도입으로 그동안 명부작성에 어려움을 겪었던 고령층 등 디지털취약계층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이번 사천 안심콜 확대 도입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불편을 겪는 시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사천시 안전보안관, 시민안전봉사대원들과 함께 4일 삼천포 종합시장에서 다중이용시설 방문 시 출입자명부 작성의 중요성과 ‘사천 안심콜’ 사용을 독려하는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2021년 06월 10일 9시 53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