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화재 예방은 우리 가족의 행복을 위한 첫걸음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됨에 따라 시민들의 활동이 증가한 만큼 화재 발생의 개연성이 높아져 대형화재로 인한 인명 및 재산피해 줄이기에 총력을 다하고자 지난 5월부터 8월 17일까지를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항공우주청 설립 120대 국정과제 최종 확정, 정부 방침 재확인

  민선8기 박동식 사천시장의 항공우주청 조기 사천 설립을 위한 광폭 행보는 쉴 새 없이 계속된다.
박 시장은 1일 경남테크노파크 항공우주센터에서 제12대 경남도의회 의장단 초청 간담회를 갖고, 사천의 항공·우주산업 역량 소개와 함께 항공우주청 관련 현안을 공유했다.
이번 초청 간담회는 지난 7월 26일 국무회의에서 ‘항공우주청 사천 설립’이 정부 120대 국정과제로 최종 확정됨에 따라 경남도의회와의 인식 공유를 통한 추진동력 확대 차원에서 추진됐다.
이날 김진부 도의회 의장을 비롯한 의장단은 항공우주청 설립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의를 위해 경남도와 경남도의회, 사천시가 공동으로 협력해야 한다는데 인식을 공유했다.
또한, 경남항공국가산업단지 사천지구 공사 현장을 방문해 서부경남의 새로운 산업거점으로 경남 제조산업의 또 다른 날개가 될 항공·우주산업의 집중 육성에 대한 필요성을 공감했다. 경남항공국가산업단지 사천지구는 2023년 준공 예정이다.
한편, 박 시장의 항공우주청 조기 사천 설립을 위한 광폭행보의 첫 시작은 지난 6월 28일 항공·우주산업 발전의 큰 그림을 그려달라는 박완수 경남도지사 당선인과의 공감대 형성이다.
또한, 7월 12일 하영제 국회의원과 함께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을 직접 만나 사천 항공우주산업 역량을 강조하며 조속한 설립 추진을 요청했다.
특히, 하영제 의원과 한국국방MICE연구원이 주최하는 에어로스페이스 발전세미나에 참석한 것은 물론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한 권영세 통일부 장관을 만나기도 했다.
박 시장은 지역 균형발전의 모범적 사례가 될 사천 항공우주산업 육성을 위한 정부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박동식 사천시장은 “항공우주청과 항공·우주산업은 그간 우리나라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해 온 기계·조선 등 경남 제조산업의 계보를 이을 미래이다”며 항공우주청의 조속한 설립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해 달라”고 요청했다.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2년 08월 04일 10시 06분 / 정치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