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사천 민심의 향방은?
우주항공복합도시로의 비상을 갈망하고 있는 사천시민들이 역대 어느 국회의원 선거 때보다 이번 선거에 유독 더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더불어 민주당 제윤경 후보, 국민의 힘 서천호 ......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박정열 예비후보 “경선후보 선정은 사천·남해·하동 지역민들의 성원의 결과”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국민의힘 박정열 예비후보는 지난 21일 오전 10시 사천시청 2층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 경선후보에 추가된데 감사를 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박정열 예비후보는 지난 21일 오전 기자회견에서 추가경선을 통한 만큼 더 열심히 일하며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날 박 예비후보는 “국민의힘은 지난 19일 제10차 공천관리위원회를 열고 경선후보 추가 선정을 결정했다. 이는 한동훈 비대위원장이 언론을 통해 언급했던 이의제기 절차도 시스템 공천의 일부라는 것이 구호에 그치지 않고 실제적으로 작동하고 있다는 ‘예’”라고 말했다.
이어 공정하고 현명한 판단을 내린 국민의힘 공관위에 감사의 말을 전하며 우주항공시대를 열어 갈 사천시, 천혜의 풍광을 간직한 보물섬 남해군, 그리고 생태와 문화가 함께하는 하동군에서 뜨거운 지지와 성원을 보내주신 지역주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함께한다고 강조했다.
또 박정열 예비후보는 이와 같은 결과는 “사천시, 남해군민, 하동군민 여러분들이 우직한 저 ‘코끼리 박정열’과 함께하며 지지해 주신 덕분이라면서 ‘지역발전의 원동력은 바로 주민으로부터 나온다”고 상기 시켰다.
박정열 예비후보는 윤석열대통령이 임명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상임감사를 지난 1월 4일 사임하고 22대 총선에 출사표를 던졌다. 이어 박 예비후보는 개인의 편익보다는 심각한 위기에 직면한 서부경남의 미래와 사천, 남해, 하동에 살고 있는 주민들 그리고 이 고장에 살아갈 우리 후손들을 위해 헌신하고자 하는 오직 하나의 바람 때문이라고 역설했다.
박 예비후보는 “사천과 남해, 하동은 우주항공청과 우주항공복합도시 그리고 해양관광도시로 재탄생하는 과정에 있다”며 “‘열정과 정열’의 아이콘인 코끼리 박정열은 전 경남도의원으로 검증된 정치인이자 중앙정부에서 인정받는 검증된 경제전문가로서 직면하고 있는 지역의 여러 난제들의 확실한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재차 강조했다.
끝으로 박정열 예비후보는 “살아온 발자취를 보면 사람을 알 수 있다”며 “중소기업을 운영했던 사업가로서 ‘경남도의회 도의원’으로서 열정과 끈기로 최선을 다해 살아왔다”고 마무리했다.
정천권 기자 ckjung8226@naver.com

2024년 02월 22일 9시 30분 / 종합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