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자치행정 경제/정보 사회 문화 농어업 교육 환경 스포츠
 
 
 
  봉화칼럼
어르신의 일상, 기초연금
봉화칼럼 전체 리스트 보기
 
 
주간농사메모

◇벼농사
모내기를 마친 직후부터 7~10일간 논물을 모 키의 3분의 2정도가 되도록 관리하여 수분 증산을 적게 하고, 벼 포기수가 증가하는 시기에는 물을 2~3cm깊이로 얕게 대어 참 새끼를 빨리 치도록 유도한다.
맞춤형 비료를 사용하지 않은 논은 모낸 후 14일 경에 새끼칠거름으로 10a당 요소 2.7kg정도를 살포해 준다.
잡초는 발아 또는 출현 후에 제초제 성분을 흡수하기 때문에 모내기 후 12~15일에 제초제를 뿌리고 물을 3~5cm 깊이로 최소한 5일 이상 유지한다.
◇밭작물
밭 콩 재배 시 기계로 파종할 경우 종자크기에 따라 롤러 홈을 조절하여 2~3알씩 파종하도록 하고, 토양이 비옥한 밭은 웃자랄 수 있으므로 파종시기를 다소 늦추는 것이 좋다.
논에 콩을 재배할 때는 이랑, 또는 두둑재배를 하고, 배수 시설 설치로 습해를 예방하며, 파종 깊이는 대립종은 3~4cm, 소립종은 2~3cm가 적당하지만 토양 습도에 따라 깊이 조절이 필요하다.
◇채소
수확한 마늘은 주대를 3~5cm정도 남기고 절단한 후 그물망에 넣어서 출하하거나 장기 저장을 할 때는 수분함량이 65%정도가 적당하므로 바람이 잘 통하여 습하지 않는 곳에서 10월 하순까지 예비저장하고 이후에는 0~3℃의 온도가 유지되는 곳에 본 저장을 한다.
양파 수확 적기는 줄기가 대부분 넘어간 후 10일경이며 수확할 때 줄기를 너무 짧게 자르면 저장 시 부패 발생이 많아지므로 최소 4~7cm정도를 두고 잘라서 수확하고 자연 상태로 3일간 건조시킨 다음 저장한다.
◇과수
사과 이상 낙과가 심한 과수원은 마무리 적과 연기와 병해충 예방 및 배수관리, 수세 관리를 위한 결과지 유인·환상박피, 영양제 살포 자제 등의 조치를 취한다.
과수원 토양 수분이 부족하면 잎의 동화기능이 떨어져 새 가지 생장이 느리고, 과실 발육이 불량해 수량감소와 품질 저하를 초래하므로 원활한 수분공급을 위하여 주기적 관수에 신경 쓴다.
◇축산
여름철 고온 스트레스로 인해 가축의 생산성이 저하되며 심한 경우 폐사할 수 있으므로 고온스트레스 요인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송풍팬, 운동장 그늘막, 안개분무, 수조 등을 미리 점검하고 보수한다.

2021년 06월 10일 9시 50분 / 농어업

Copyright (c) 1999 사천신문 Co. All rights reserved.

이전 기사 보기 홈으로 다음 기사 보기